즐겨찾기 추가 2019.11.19(화) 15:12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북한 IT/과학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북한
IT/과학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English 日文 中文

설리 사망 이후 인터넷 실명제 도입 여론 확산

2019-10-21(월) 14:24
악성댓글과 근거없는 루머로 고통을 호소해 온 가수 겸 배우 설리가 사망하자, 인터넷 실명제를 도입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습니다.

일명 ‘최진리법’이라고 불리는 ‘댓글 실명제’가 국민청원에 올라오고,악플 처벌 강화를 위한 ‘설리법’을 제정하자는 목소리도 커지고 있습니다.

연예계도 악성 댓글을 ‘사이버 테러’로 규정하고 악플과의 전쟁을 선포했습니다. 한국연예매니지먼트협회는 최근 성명을 내고 "한 인간의 존엄성을 짓밟고 그 가족과 주변인까지 고통 받게 하는 사이버 테러 언어폭력을 더 이상 묵과하지 않을 것"이라며 악플에 대한 초강경 대응 방침을 밝혔습니다.

하지만 ‘댓글 실명제’ 같은 ‘반짝 대안’보다는 혐오 발언 자체를 처벌하는 차별금지법 제정이나 인권 교육, 선플 교육 강화에 비중을 둬야 한다는 목소리도 나왔습니다.
신동아방송 news@sdatv.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주)신동아방송 등록번호 : 서울 아02766 최초등록일:2013년5월26일 제호:신동아방송SDATV 발행인/편집인/대표이사:이신동
전화 02)571-9301 팩스0505)300-8014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효석
본사:서울시 서초구 양재동 280-9 봉산빌딩 5층 501호 송출사무소: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70(양재동) 이메일:sdatb@naver.com
< 주)신동아방송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